광고
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20.09.20 [02:03]
군사/안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정원 “진보당 의원 중 RO 조직원 2명 더 있다”
“이석기, 국회를 남한 사회주의 혁명투쟁 교두보 인식”이석기 ‘내란선동 혐의’ 추가 왜?
 
한겨레 기사입력 :  2013/09/03 [04: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국정원 “진보당 의원 RO 조직원 2명 더 있다”
관련기사
야권 단일화의 결과물? 'RO' 조직원들, 공공기관 간부로 대거 활동
이석기, 체포동의안 내용, "국회를 혁명투쟁의 교두보로"
진보당, '녹취록 전문' 공개에 패닉
"종북주의가 얘기하는 민족주의, 말도 안되는 가짜민족주의
"지하조직 'RO', 보스턴 마라톤 밥솥 폭탄 테러도 연구"
이정희.심재환.이석기.김재연.임수경.김선동등 從北狂信 싸이코들의 행태는
색깔-이념논쟁하면 안되고 나쁜것이라고?


 
통합진보당 오병윤 원내대표, 이석기, 김선동 의원이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기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고 있다. 2013.09.02.  뉴시스 이석기 체포동의안 국회 제출…김미희·김재연 지칭한 듯
내란음모에 선동 혐의도 추가…이 의원 “마녀사냥” 반박

이석기 통합진보당 의원은 북한의 주체사상을 지도이념으로 남한사회의 혁명을 꾀하는 ‘RO’(아르오·일명 산악회)의 총책이라고…

관련기사

 
국정원 “진보당 의원 중 RO 조직원 2명 더 있다”
 
등록 : 2013.09.02 20:12수정 : 2013.09.02 23:40
 
통합진보당 오병윤 원내대표, 이석기, 김선동 의원이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기국회 개회식에 참석하고 있다. 2013.09.02. 뉴시스
관련기사
"프락치 잡아 북한 보내라" 제보자 무차별 신상털기
야권 단일화의 결과물? 'RO' 조직원들, 공공기관 간부로 대거 활동
이석기, 체포동의안 내용, "국회를 혁명투쟁의 교두보로"
진보당, '녹취록 전문' 공개에 패닉
"종북주의가 얘기하는 민족주의, 말도 안되는 가짜민족주의
공공연히 날뛰는 從北 프락치들, 어떻게 대응할것인가?
색깔-이념논쟁하면 안되고 나쁜것이라고

이석기 체포동의안 국회제출…김미희·김재연 지칭한듯
내란음모에 선동 혐의도 추가…이 의원 “마녀사냥” 반박

통합진보당의 지역구 의원 1명과 비례대표 의원 1명이 이석기 의원이 총책인 지하혁명조직 ‘RO’(아르오·일명 산악회)의 조직원이라고 국가정보원이 2일 밝혔다. 이들은 이 의원이 내란을 음모·선동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는 아르오의 ‘5월 모임’에 참석한 김미희·김재연 의원을 지칭하는 것으로 보여, 추가 수사 등 파장이 예상된다.
 
 
관련기사
"종북주의가 얘기하는 민족주의, 말도 안되는 가짜민족주의
통진당측 ""이석기 구속은 불가피"
"지하조직 'RO', 보스턴 마라톤 밥솥 폭탄 테러도 연구"
‘주사파 출신 보좌진’ 최대 50여명 국회입성
“주사파는 김정일, 김일성 초상화 앞에서 묵념하고 회의한다" 고 증언한자는 바로 진중권
평양 원정출산 황선 "김정일 위원장은 내 기쁨을 백배로 하신 분"
4류주사파와 사이비 종교 광신도의 기막힌 공통점....


국정원은 또 이석기 의원이 북한의 주체사상을 지도이념으로 남한사회의 혁명을 꾀하는 아르오의 총책으로, 지난 3월 북한의 ‘정전협정 백지화’를 전쟁 선언으로 간주하고 아르오 조직원들에게 “동시다발 속도전 준비”를 지시해 내란음모와 함께 내란선동 혐의도 받고 있다고 밝혔다.
 
 


국정원은 이날 국회에 제출한 이 의원의 체포동의안에서 “피의자 이석기와 아르오 조직원 ○○○은 ‘통진당’ 비례대표, 아르오 조직원 ○○○은 지역구 국회의원으로 당선되었다”며 “아르오는 5월 전체 조직원 회합에 130여명이 집결”이라고 밝혀, 당시 모임 참석자들이 곧 아르오 조직원이라고 적시했다. 이 모임에 참석했다고 시인한 통합진보당의 현역 의원은 김미희·김재연 두 의원으로, 이들은 아르오 조직원은 아니라고 말하고 있다.
 
 


국정원은 또 체포동의안에서 “이 의원은 지난 3월5일 북한이 정전협정 백지화 선언 등으로 전쟁도발 위협을 고조시키자 이를 ‘혁명의 결정적 시기’로 판단하고, 각 세포단위에 △비상시국에 연대조직을 빨리 꾸릴 것 △대중을 동원해서 (2008년) 광우병 사태처럼 선전전을 실시할 것 △미군기지 특히 레이더기지나 전기시설 등 주요 시설에 대한 정보를 수집할 것 등 ‘전쟁 대비 3대 지침’을 하달했다”고 밝혔다. 국헌문란 등을 목적으로 폭동을 선동했다는 것이다.
 
 


이 의원은 구체적으로 지난 5월10일 경기도 곤지암에 조직원들을 소집해 “3월5일자 조선인민군 최고사령부에서 정전협정을 무효화했다. 정전협정 무효화는 전쟁인 것”이라고 발언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이틀 뒤인 12일 서울 마포구 합정동의 한 종교시설에 아르오 조직원들을 다시 모아놓고 미국 보스턴 테러에 쓰였던 압력밥솥 폭탄 제조법 등을 언급하면서 “총공격의 명령이 떨어지면 속도전으로 일체감으로 강력한 집단적인 힘을 통해서 각 동지들이 자기 초소에 놓여 있는 그야말로 무궁무진한 창조적 발상으로 한순간에…”라고 말해 내란을 선동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정원은 아르오가 △주체사상을 지도이념으로 남한사회 변혁운동을 전개하고 △남한사회의 자주·민주·통일 실현을 목적으로 하며 △주체사상을 심화·보급·전파한다는 내용의 강령을 갖추고 있다고 동의안에서 설명했다. 국정원은 이들이 지난해 총선을 전후한 3~5월 경기 분당·용인 등에서 모임을 갖고 이 의원을 비롯한 아르오 조직원 다수를 통합진보당의 주요 당직자로 당선시킬 것을 선전·선동했다는 혐의사실도 공개했다.
 
 


이 의원의 체포동의안은 오후 국회 본회의에 보고됐다. 이 의원의 체포동의안은 ‘본회의 보고 뒤 24시간 이후 72시간 이내’ 국회법 처리 규정에 따라 3일 오후부터 표결 처리할 수 있는 상태가 됐다.


이 의원은 오후 본회의 참석에 앞서 국회 본관 중앙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혐의는 내란음모인데, 동의안의 사유는 철저히 사상검증, 마녀사냥”이라고 주장했다. 김종철 기자 phillkim@hani.co.kr


‘이석기 내란음모 사건’, 실체와 파장은? [한겨레캐스트 #158]



 
 



  • ‘슈퍼스타K 5’<br>쇼와 음악 사이‘슈퍼스타K 5’
    쇼와 음악 사이
  • [그림판] 서민은 사는 게 전쟁[그림판] 서민은 사는 게 전쟁
  • [화보] 활활 타는 <br>요세미티의 원시림[화보] 활활 타는
    요세미티의 원시림
    • 쿵푸팬더2
    • MB와 친구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