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21.10.16 [21:01]
교육/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공호흡으로 개 살려낸 애완견 주인 화제
 
서울신문 기사입력 :  2010/06/04 [13:5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인공호흡으로 개 살려낸 애완견 주인 화제

서울신문 | 입력 2010.06.04 10:11 |
[서울신문 나우뉴스]위기에 처한 애완견을 인공호흡을 통해 살려낸 한 남성이 화제로 떠올랐다.

'그레디'라는 이름의 7살 된 불독은 주인이 던져준 바비큐를 먹다가 기도가 막히면서 갑자기 숨이 멈췄다.

이를 본 주인 크리스 멀렛(37)은 개의 입을 열어 목에 걸린 뼈다귀의 위치를 파악한 뒤 곧장 손을 넣어 이를 꺼냈다.

뼈다귀가 빠져나오자 멀렛은 개에게서 '생명의 신호'를 느꼈고, 조금도 망설이지 않고 바로 인공호흡을 실시했다.

전직 군인인 그는 사람을 살린다는 생각으로 자신이 배운 인공호흡과 응급처치를 정성스럽게 실시했다.




멀렛은 "인공호흡을 실시한 뒤 5분 정도가 지나자 그레디가 갑자기 크게 요동쳤고, 다시 호흡을 되찾았다."면서 "약간 힘들어하는 듯한 모습이었지만 다행히 이내 몸을 일으켰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어 "이를 본 아내는 당분간 나와 키스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나는 조금도 후회하지 않는다."면서 "내 다섯 아이들 또한 이를 보고 많은 것을 배웠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개에게 인공호흡을 한 것도 모자라 목숨을 구했다는 칭찬이 쏟아지자 "별것 아니다. 그레디가 무사하니 그것으로 만족한다."고 말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기자 huimin0217@seoul.co.kr

별난 세상 별난 뉴스( nownews.seoul.co.kr )
[ ☞ 서울신문 구독신청 ] [ ☞ 나우뉴스, 이제 아이폰에서 보세요 ]
-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