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20.08.06 [15:06]
정치/선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6.2지방선거 결과는 무엇을 의미하고 있는가?
한나라당은 물론,이명박.조갑제.김진홍.신지호류의 사이비 보수우파는 유통기한이 한참 지난 폐품들 이라는것!
 
민족신문 특별시론 기사입력 :  2010/06/15 [01: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10여일전의 6.2지방선거 결과를 놓고,노빠잔당류의 자칭 진보좌파들은 물론, 조.중.동을 비롯한 자칭 보수우파들과명색이 현직대통령인 이명박을 정점으로 하는 청와대 참모진과 한나라당안팎에서 갖가지 그럴듯한 분석을 내놓고 있고 , 그러한 분석들중 몇가지는 그럭저럭 쓸만한 것들도 몇가지 있는것이 사실이기도 하지만, 특히 명색이 보수우파진영에서 내놓고 있는 분석과대안들의 기본골격은 잘해야 조건반사적인 표피적 현상들을 단편적으로 진단-분석하고 있을뿐, 문제의 총체적 본질을 제대로적확히 분석하고 있거나  근원적 해결책-대안을  제대로 내놓고 있는것은 눈을 씻고 봐도 全無하다는 것이 진정한 문제인것이다.
 
문제가 진실로 심각한것은 , 그가 학자이건 논객이건 정치인이건 언론인이건 현재의 청와대와 한나라당과 그주변부에서 찧고 까불어대고 있는 세칭 조.중.동을 비롯한 그 어떠한 매체나 집단의 어느 누구도 , 그들로서는 백번죽었다 깨어나거나 백골이 진토된다해도,  이미 곳곳에 공표되고 있는 그정도의 자가진단과 그정도의 엉터리 개선책내지 대응책 혹은 해법밖에 내놓을 재간이 없다는것이며, 참으로 딱하다 못해 가련하기까지한 그들의 그런 깜냥과 행태는 하나의 숙명이자 업보라고 할수 밖에 없는 태생적 한계라는 것이다.
 
 
좀 험악한 시쳇말로 표현하자면, 그들은 모태에서부터 한쪽눈밖에 없거나 뇌의 한쪽기능이 전혀 작동하지 않는, 특히 정치-외교-민족문제에 관한 발상법과상상력자체가 애초부터 극도로  편협하고 제한된  미숙아-기형아로 잉태된 , 도저히 구제불능의 배냇 병신들인것이다.
 
그러니 고작해야 무슨 공천이 잘못되었느니 청와대 참모진이 보좌를 잘못했느니 박근혜가 이번 선거에 뛰지 않은게 패인이라느니, 조갑제왈 "보수가 패한것이 아니라 웰빙 한나라당이 패한것일뿐"^^ 이라느니  죽은 노무현바람이 천안함바람보다 이렇게 쎌줄 몰랐다느니 심지어 민심의 어뢰가 다가오는줄 몰랐다느니 별의별 오두방정을 떨어대면서도 근원적 해법은 단 한가지도 내놓지 못하고 있는것이다.
 
-자살해서 죽은 노무현이 위대하거나 盧風이 대단해서가 아니라, 이명박과 그졸개들이  노무현보다 훨씬 더 치졸,천박한 무뇌아 집단이기 때문에 참패한것일뿐!-
 
 
적어도 내가 보기에는 현재의 20-30 대젊은층들이 대체로 경솔하고 급진적인 경향이 있는것도 사실이고, 그들 중에는  딴에는 진심으로 노무현과유시민류를 좋아하고 존경(?)하는 젊은 노빠류들도 있겠지만, 이명박과 한나라당이 그토록-이토록 벽창호짓만 하지 않고 좀 미덥고 웬만큼 친근한 모습을 보여주었더라면 그토록 대대적으로 이탈하지는 않았을것이 분명하다는 것이다.
 
 
간단히 말해서 비단 20-30대들뿐만아니라, 현재의 이명박정권이 그 이전 5년동안 온국민을 넌더리나게 만들었던 노무현정권보다  온국민을 훨씬 더 실망시키고 넌더리 나게 만들고 있는 바람에 , 과거 노무현정권의 실정은 거의 잊혀지고 당장 코앞에 보이는 현재의 이명박정권의 실정만 집중적으로 인식-부각될수 밖에 없는것이고 그것이 가장 직접적 패인인 것이다.
 

 
그정도 분석쯤 누가 못하고 그거 모르는 사람이 어디있냐고?^^

문제의 진정한 본질은, 이명박 정권은 과거 노무현정권과는 품격과차원자체가 다르다는 것을 보여주기는커녕, 과거 노정권의 몰락과정을 판박이로 답습하고 있다는 것이며, 과거 노정권5년역시 간판만 반보수-반한나라당이었을뿐 그 행태의 치졸-천박성은 그 이전 한나라당집권시의 그것과 별다를게 없었거나 한술 더뜬 얼치기 집단이었으며, 이제2년뒤로 다가오고 있는 다음대선에서  민주당과노빠잔당들의 연합전선이 또다시 정권을 탈환한다해도  , 특히 정치문화의 본질적 혁파와발전 그리고 이른바 북핵문제를 둘러싼 국제정치(외교)문제와 직결되어 있는 한반도 문제=남북문제=남.남갈등문제=민족통일문제를 근원적-총체적으로 해결할 역량이나 통찰력이 태부족 정도가 아니라, 애시당초부터 단세포적이기로는  그외형적 방향만 정반대일뿐,현재의 이명박과 그졸개들의 수준과행태와 본질적으로 하등 다를게 없었고, 없을것이 너무도 명약관화하다는 것이다.
 
다시말해서 20대와30대들은 물론이고 ,계층과세대와지역과 남녀를 막론하고 , 이땅의 모든 시민-백성-민중들이 지난 수십년동안, 특히 명색이 민주화시대 전후인 과거 30여년동안 눈만뜨면 보고 듣고 접해온 정치적 행태와 수준이 고작해야, 민족분단의 비애를 정권안보와 영구집권에 악용해온 군사독재정권과 신물나는 3김정치에 이어 3김정치만도 훨씬 못한 무뇌아-좀팽이들의 정치가 아닌 亡 治만 보고 듣고 접해왔으니, 온지구상의 정치-외교-국방(통일=안보전략)은  예나 지금이나 으레 그럴수밖에 없고, 고작해야 그정도=요정도=요모양 요꼴 수준밖에 안되는 것이 당연하거나 어쩔수 없는  것인줄로 알고 있다는 것이다.


-똥차와 쓰레기차, 쓰레기차와 똥차가 핑퐁식으로 주거니 받거니  임무교대하고 있는 악순환의 반복에 불과한 4류도 못되는 한국정치의 서글픈 현주소!-
 
 

단언코 공언하거니와 이제 좌우 양쪽의 사이비-얼치기들이  예나 지금이나  ,자신들만의 창의적-독창적 역량과비젼이나 본질적-도덕적 우월성에 의해서가 아니라, 애오라지 실은 애시당초부터 피차가 일란성 쌍둥이라 할만큼 난형난제-막상막하수준의 적대적 동반자관계인  상대당의 보다 큰 패착과오류와과오와 천박성과 치졸성이 가져다 주는 반사이익에 의해서만이 정권을 획득하고 ,탈환 하는 악순환이 임진강이남에서  앞으로도 무한정 반복되는 일은 결코 없을것이다.
 
왜그렇다는 것인가? 이대로 가면 앞으로 길어야 10년안팎이면  무슨 세종시니 4대강 따위는 차치하고 한나라당이고 민주당이고 노빠당따위가 문제가 아니라, 한반도 전체-남북한 양쪽 모두가 실로 미증유의대혼란과  참담하고도 비참한 동반몰락-형편없는 약체화의 수렁에 빠져 허우적 거리게 될것이너무도  명약 관화하므로 ...
 
 
뱀발:또하나 분명한것은 다음(2012년) 대선에서 사이비 보수우파들이 사이비 진보좌파들에게 정권을 빼았길 확률이 99.99999...% 이상이라는것. 이제 한번만 더 정권을 빼앗기면 한국사회의 사이비 보수우파들의 시대는 문자그대로 완전히 종을 치게 될것이라는 것이다.
 
 
단기4343(서기2010)년 6월15일 새벽
인터넷 민족신문 발행인 김기백
 
http://www.minjokcorea.co.kr/



관련기사
통일담론의 주도권을 되찾아올 생각을 않는자들은 명백한 사이비보수우파!
특수한 분단국가에서 고위將星일수록 嚴正한 軍紀와 償罰이 분명해야!
좌우양쪽을 막론하고 사방팔방에 미친놈들이 수두룩하다는게 가장 큰 문제!
시대정신 없이 혼돈에 빠져 허우적거리는 나라나 민족이 융성한적은 없어
결국 그나라 정치수준은 그나라 국민의 의식수준, 국민과 정치판이 그나물에 그밥인한 희망은 없다!
통일조국의 천년 도읍지는 왜 반드시 '평양'이어야 하는가
이대로 가면 남북한의 동반몰락,약체화는 필연!
한국적 상황에서 '민족'이라는 화두를 도외시한 정치.경제.외교...담론은 사실상 무의미
"명박인가?경박인가?천박인가?"
 
 
 
 
 
 
 
 
 
 
 
 
 
 
 
 
 
관련기사
오바마 친서 백번을 보내고, 6자회담 골백번 열려도 북핵문제 해결안된다!
6자회담 타결,과연 우리민족의 앞날이 보장되는 자주적 결정인가?
지금 이땅에, 제대로된 외교.군사전략가가 없는것이 가장 큰문제!
북핵문제, 결국 김정일 이후 우크라이나 방식으로 귀결될것
한반도 문제,최소한 드골정도는 나와줘야 해결가능!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북한판 마샬 플랜의 절대적 필요성에 대하여!
6.15 공동선언, 민족통일 바이블 아니다
독도 문제와 중국의 고구려사 침탈문제및 북핵문제를 하나의 문제로 인식할줄 알아야-
한국정치, 이대로 희망이 있는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