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22.01.28 [17:00]
사회/사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NYT "최진실 자살 인터넷 영향" >
"불쌍한 내새끼 진실아" ...끝내 놓지못한 분골함
 
연합뉴스 기사입력 :  2008/10/04 [14: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최진실 마지막 가는 길


< nyt "최진실 자살 인터넷 영향" >(종합)
(뉴욕=연합뉴스) 김현재 특파원 = 뉴욕타임스(nyt)는 3일(현지시간) 한국의 톱스타 최진실씨의 자살을 이례적으로 보도하면서, 이를 왕성한 온라인 커뮤니티 활동의 영향으로 분석해 눈길을 끌었다.

   nyt는 이미 이혼을 통해 고통을 겪었던 최씨가 최근 자살한 동료 연애인 안재환씨와의 채무 관계와 관련된 인터넷 상의 악성 뜬소문들로 인해 심한 마음의 상처를 받아왔다며 지난해에도 가수 유나가 비슷한 이유로 자살을 택했던 사실을 전했다.

   신문은 한국 가정의 80%가 초고속통신망을 갖고 있고, 이것이 왕성한 온라인 상호작용을 촉진시키고 있다면서, 한국은 전세계에서 가장 왕성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갖고 있고, 또한 가장 높은 자살률을 기록하고 있는 국가중 하나라고 지적했다.

   이 인터넷 사이트들이 금년초 거대한 거리 시위와 정치적 격변을 초래했던 광우병 파동 당시 뜬소문의 주요한 통로였다고 덧붙였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도 이날 부고기사란에 서울발 ap기사를 사진과 함께 2단 크기로 실어 최씨의 사망 소식을 상세하게 보도했다.

   신문은 "한국의 톱스타 중의 한 명인 최씨는 자살하기 전에 이혼으로 인한 우울증과 최근 금전거래와 관련된 온라인 상의 뜬소문에 시달려왔다"고 전했다.

   kn0209@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08/10/04 01:23 송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