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21.08.04 [09:30]
교육/과학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침몰사고 악플..실종자 가족에 또다른 상처
 
조선일보 기사입력 :  2010/04/03 [21: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침몰사고 악플..실종자 가족에 또다른 상처

  • 연합뉴스
 

입력 : 2010.04.03 14:36
 
천안함 침몰사고와 관련한 악의적인 글이 인터넷에 난무해 실종자 생환소식을 애타게 기다리는 가족들에게 또다른 상처를 주고 있다.

인터넷 포털 토론방 등에는 지난달 26일 침몰사고 이후 사고 의문점과 군의 초기대응 미숙 등을 질타하고 실종 장병들의 가족을 위로하는 글들이 끊이지 않고 올라오고 있다.

’마지막까지 희망의 끈을 놓지 마세요’ 등 가족들을 위로하고 걱정하는 글이 다수지만 일부가 실종 장병들의 ’무사생환’을 바라는 가족들의 희망을 짓밟는 악성 글을 올려 눈살을 찌푸르게 한다.

닉네임 ’푸른들’의 네티즌은 천안함 사고 관련 포털 토론방에 ’시신 발견, 현재 잘 보관중이니 걱정마세요. 상황 봐가며 시나리오 완성되면 바다에서 우리 해군의 용감무쌍함에 의해 인양되었다고 하겠지요’라고 했다.

닉네임 ’벼멸구’도 ’나도 그렇게 생각함. 시체 이미 확보한 것으로 생각됨...ㅋㅋ’라며 장난치듯 글을 올려 네티즌들의 비난을 샀다.

닉네임 ’shcode’은 생존자 있을 가능성을 묻는 한 네티즌의 물음에 ’0.000…1%. 함미에 32명이 있다고 했는데 나머지 14명은? 바다에 ○○밥 됐음’이라는 글을 올려 다른 네티즌들의 공분을 샀다.

닉네임 ’워니’는 ’그 좁은 배 안에서 산소가 있음 얼마나 있겠습니까? 3일이 지나서 산소주입하면 뭐합니까? 여러분 숨 안쉬고 10분 버팁니까?’라며 실낱같은 희망을 이어가고 있는 가족들 마음을 아프게 했다.

’워니’는 이어 ’괜한 여론에 밀려 죄없는 구조대원만 한 명 죽었습니다. 이들 가족에게는 뭐라 말을 할껍니까? 원래 직업이라서요? 그럼 군인도 직업입니다~. 이제 구조작업은 그만 했으면 합니다’라며 기적을 바라는 가족들 염원마저 무참히 짓밟았다.

닉네임 ’랠레’는 ’이미 죽었어. 죽은줄 알면서 왜그래. 산사람은 살아야지 저렇게 구조활동하다가 사람 더 죽지 ㅉㅉ’라고 했다.

그러나 다수의 네티즌들은 이런 악플에 반박하는 글들도 실종자 가족들을 위로하고 격려했다.

닉네임 ’하이’는 ’너무하네요. 그래도 가족들을 생각해야지요. 전 아직까지 생존해 있다고 믿습니다’라고 했다.

닉네임 ’기쁨’도 ’비난은 자제하고 모두 한마음으로 기적을 일궈냅시다. 착한 마음으로 기도해요. 모두 살아 돌아오게 해주세요’라고 무사생환을 염원하며 한목소리를 냈다.

실종자 가족협의회 언론담당 최수동씨는 “이런 악플들은 어찌보면 이번 사고에 대해 관심이 많아서고 표현의 자유도 있으니까라고도 생각할 수 있지만 내 형제, 내 아들이라고 생각하면 그런 인간같지도 않은 막말이 나오겠냐”며 “가족들은 그저 온전한 모습으로 돌아오길만 바랄뿐이다”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연합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조선닷컴 핫 뉴스 best
관련기사
인간, 운명의 노예인가? 교육과환경의 산물인가? 자아실현의 주체인가?
개와 까치도 동료를 위해 우는데…
개들도 옳고 그른것을 알고 있는게 분명하다!뽀미와순돌이...
'만우절' 대신..'고백의 날'을 만들면? /최현순(훼드라)
김기백씨 이제 그만 죽으시오 ~전과3범 김기백씨 주제가/웬만하면/노래
마음은 풀리실지 모르겠지만 ...이제 그만 삭제 하시는것이 어떠신지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