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선거경제/복지미디어전쟁국제정치.경제민족/통일사회/사법군사/안보문화/스포츠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전체기사보기 교육/과학   고대사/근현대사   고향소식/해외동포   포토/해외토픽   자유게시판  
편집  2019.12.06 [05:03]
민족/통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기협-한홍구와프레시안에 정식으로 그리고분명히 요구 -경고해두는 바임!
 
김기백 기사입력 :  2011/05/08 [05: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지금시각 5월8일 새벽6시, 72시간내에 귀하들이 편리한 임의의 방식대로 나의 공개질문에 공개 답변혹은 반론할것!
이미지
 http://pressian.com/books/article.asp?article_num=50110506153325&section=01&t1=n

 
 
분명히 공언해두지만 지금이시각 현재까지도 프레시안 대문하고도 톱으로 걸려있는  "김일성 장군 환영 대회가 광화문에서 열렸다면…"어쩌고 하는 따위의 기사에 대해서만은 다른누구보다 나 김기백이 절대로,결단코  좌시-묵과-용납할수 없는바, 프레시안과 김기협-한홍구3자에게 이시간부터 72시간내에 정식으로 답변혹은 반론을 전재할것을 공식요구하면서 다음 세가지 전제를 공개 제시해두는  바임!
 
(1945년 처음 얼굴을 드러낸 33세의 김일성. 그는 북한을 점령한 소련군 제25군단이 선택하여 스탈린에게 충성서약을 하고 소련군의 기획에 의해 북한 공산당의 수괴로 지명된 인물이다. 김일성 뒤에 소련군 장성들이 이를 증명한다. 이 김일성이 세기적 독재자가 되었고, 급기야 김정일에 의해 김씨왕조가 선포된다.)

첫째:그 형식과방식은 프레시안과 김기협-한홍구측에서 편리한 임의의 방식대로 해도 무방함!
 
단 ,내가 아래에서 민족신문 기사형식으로 공개질문한 7가지 사항에 대해 누가봐도 상식적으로 납득이 될만큼  앞뒤  아귀가 맞도록 ,정면으로 그리고 직접적-구체적으로 답변혹은 반론할것!
 
둘째:프레시안이든 어디든 반드시 공개매체를 통해 공개적으로 답변혹은 반론을 제기할것!
다시말해서 어떤경우에도  개인적 메일따위의 비공개나 비공식 답변 혹은 뭉뚱거려 어물쩍 넘기는 따위의 무성의하고 소극적인 답변혹은 반론은 사절함!
 
셋째:만약 이토록 분명하게 공개적으로 요구와함께 충분한 반론혹은 답변시간을 제공했음에도  불구하고 성실히 호응하지 않고, 회피-기피묵살혹은 무시할경우, 나는 그로인하여 추후 그 어떠한 오해를 받거나 어떠한 논란과 곤욕을 치루는 한이 있더라도,  내가 편리한 시간에 내가 편리한 임의의 방식대로 특단의 조치를 취함으로서 , 최대한 빠른시일내에 이문제를 공론화할것이며 그로써 , 실로 되먹지못한 사악하고도 간교하기 이를데 없는 사이비 진보좌파와 정통보수우파간의 명쾌한 한판 승부의 계기로 삼고말것임을  명확히 경고겸 공언해두고자 하는 바이다! 
 
또하나, 나의 이러한 통보와 경고는 이것이 처음이자 마지막이라는 사실을 분명히 못박아 두는 바임!
 

▲ <평양에 입성한 이승만 대통령을 열렬히 환영하는 평양시민과북한동포들, 1950.10.30 >


단기4344(서기2011)년 5월8일새벽
 
인터넷 민족신문 발행인 김기백
 
http://www.minjokcorea.co.kr/
 
돌팔이 짝퉁보수와 간교한 사이비 진보의 이전투구, 그끝은?

 
 


관련기사
미숙아는 보지 마세요 ㅡ 불교인권위원회, 세계물흙길연맹
진보라고 해서 다 진보는 아니다^^/이채언 전남대 경제학부 교수
나는 왜 이른바 전문가 그룹을 대체로 불신하고 때로 냉소하는가?
황장엽과 리콴유, 어떤 반민주주의자들의 판타지
"<경향신문>과 이대근 씨! 권력 세습은 절대악이 아니요"
이디아민. 보카사만큼이나 악랄했던 독재자,국헌문란의 수괴박정희/한홍구
20세기형 민족주의자, 김일성/한홍구
북한판 과거사 바로잡기 몇년이나 걸릴까
전세계의 어떤 공산체제도 성공하지못한 세습체제를 오직 김일성-김정일만이 (적어도 현재까지는) 성공할수 있었는가?
 
 
 
 
 
 
 
 
 
 
 
 
 
 

 

관련기사
프레시안, [김기협-한홍구] <해방 일기>, 역사에 '가정'은 있다!..
票心=民心은 과연, 언제나 天心인가?
대학생들 “이 땅에 ‘진짜 보수’ 있나?”
한국정치,절차적 민주주의와 내용적 민주주의의 허와실...
실로 웃지못할 봉숭아학당 같은 21세기판 한국적 민주주의 ...
사람의 인격-품성-자질-분별력은 나이-학력-지위-빈부따위와 결코 비례하지 않는다!
"김일성-김정일은 공산주의자가 아니다"
도올류의 관념적 '민족 自決論'의 치명적 오류는 무엇인가?
"한반도 민족주의는 金日成-金正日 민족주의인가"
남.남갈등, 사이비우파들이 민족주의를 팽개쳐버렸기때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민족신문
 
 
주간베스트
  개인정보취급방침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대표전화 :010-6432-7771
Copyright ⓒ 2007 인터넷 민족신문. All rights reserved.
Contact baek43333@hanmail.net for more information